96_Carved and painted tomb of King Horemheb_6054타로 역사의 시호는 이집트의 왕들이 자연의, 우주의 원리를 깨우쳐 그 원리를 그림으로 형상화 시켜 자 국민과 국가를 잘 다스리고 깨우치기 위해 만들어 졌다고 합니다.

하지만 시대를 내려오면서 타로는 해외 일부 국가에서 집시들이 보는 점성술로 점 차 변해갔다.

타로의 원리는 자연 그대로의 원리, 우주가 ‘생성 ‘ 되고 변해가고 ‘소멸 ‘ 해 가는 원리를 그림으로 형상화되어 인간의 나약한 마음과 정신을 깨우쳐 주는 것입니다.

타로는 어떤 사람이 타로를 만나게 되느냐에 따라 힐링을 위한 심리치료 도구, 또는 점성술, 다르게는 게임용 카드로 바뀔 수 있습니다.

 

이 곳 [AMC Healing Tarot] 에서 누구보다도 [중요한 당신] 이 만나는 ‘타로 ‘ 라는 도구는 훌륭한 심리치료 도구 이며 미래를 준비하는 기반이 될 수 있습니다.